박은경 기자
mylife1440@inews24.com

  1. 세계 경제가 흔들린다, 내년 글로벌 성장률 하락

    내년도 세계 경제가 뒷걸음질 친다. 글로벌 통화 긴축이 강화되는 가운데 에너지문제와 중국 부진 등으로 주요국 경기가 위축되고 있어서다. 27일 한국은행에 따⋯

  2. 토스뱅크 1000억원 유상증자…자본안전성 확대

    스뱅크가 1천억원 유상증자를 통해 자본안전성을 강화했다. 24일 토스뱅크는 전날 이사회를 열고 여섯 번째 유상증자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증자 규모는 1⋯

  3. 한은 "중국 성장률 1% 하락하면 한국 0.15% 하락"

    우리나라 수출의 25%를 차지하는 중국 수출 둔화가 원화 약세 요인으로 작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중국 경제 성장률이 1% 하락하면, 우리나라 경제 성장률이 0.15⋯

  4. 내년 GDP 1.7% 전망…경제 뒷걸음질 불가피

    1997년 외환위기와 같은 큰 타격은 아니겠으나, 경기 침체는 피할 수 없게 됐다. 이에 이창용 한국은횅 총재는 내년에도 금리 인상의 속도 조절을 하고, 타깃⋯

  5. 한은 금통위, 기준금리 25bp↑…환율 안정에 속도 조절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25bp 인상했다. 지난 10월 12월 50bp 인상에서 속도 조절에 나선 것이다. 빅스텝(기준금리 50bp 인상)의 배경이 됐던 원/달러 환율 상승세⋯

  6. [속보] 내년 경제성장률 전망 1.7%…물가상승률 전망은 3.6%

    한국은행은 24일 2022년도 경제성장률 전망을 2.3%, 2023년도 경제성장률 전망을 1.7%로 제시했다. 소비자물가상승률은 2022년 5.1%, 2023년 3.6%, 2024년 2.5%로 제시했다. 속⋯

  7. [속보] 한은 금통위, 25bp 인상…기준금리 3.25%

    24일 한국은행은 11월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를 열고 기준금리를 3.25%로 25bp 인상했다. 속보⋯

  8. 생산자물가 23개월 연속 상승…전기·가스 요금 인상 영향

    전기·도시가스 요금이 오르면서 10월 생산자물가지수가 전월보다 0.5% 오르며 23개월 연속 상승세를 유지했다. 24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10월 생산자물가지수(잠정⋯

  9. 저축은행중앙회, 업계 창립 50주년 기념 이웃사랑 실천

    저축은행중앙회가 저축은행 업계 창립 50주년을 맞아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기부금을 전달했다. 23일 저축은행중앙회는 창립 50주년을 기념해 '저축은행 사회 공⋯

  10. 기업은행 8.5%·하나은행 11%·우리은행 11%·신한은행 7%

    최근 금융당국의 구두 경고에도 은행들의 특판 예·적금 경쟁은 이어졌다. 23일 금융권에 따르면 기업은행은 전날 선착순 1만 계좌 한정 연 최고 8.5%의 'IBK홈런장⋯

  11. 금융당국 칼 빼 들었다…특판 예금 절판 촉각(종합)

    은행이 시중의 자금을 블랙홀처럼 빨아들이며 2금융권이 자금조달 애로사항을 겪는 만큼 금융당국이 은행 쏠림 차단에 나섰다. 밀착 모니터링과 함께 시장 교란⋯

  12. 달러 강세에 단기외채비율 2분기 연속 40%대

    달러 강세가 이어지면서 단기외채비율이 41%를 기록했다. 전분기에 이어 약 10년만에 40%대를 또 넘었다. 2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2년 3·4분기 국제투자대조표(⋯

  13. 수협, 금융지주 체제로 전환…2030년까지 사업 다각화

    수협중앙회가 수협은행을 중심으로 지주사를 설립하고 사업을 다각화한다. 23일 수협중앙회는 내년 3분기부터 금융지주사 체제 전환을 본격적으로 나설 예정이⋯

  14. "예금 금리 올리지 마"…당국 경고에 당황한 은행, 저축은행은 '방긋'

    금융당국이 은행권에 예금 금리 인상 자제를 권고하면서 금융권이 술렁이고 있다. 은행권에선 은행채 발행이 막힌 상황에서 예금 금리마저 못 올리게 하면 과도한⋯

  15. 기업 체감 경기 석 달 연속 하락…2년 만에 최악

    기업의 체감 경기가 석 달 연속 하락했다. 높은 인플레이션과 경기 불확실성이 이어지면서 경기 상황을 부정적으로 인식했다. 2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11월 기업⋯

  16. JB금융 새판 짠다…전북·광주은행장 1순위 모두 용퇴(종합)

    JB금융지주가 하루 사이 전북·광주은행장을 교체하면서 새판 짜기에 나섰다. 서한국 전북은행장과 송종욱 광주은행장이 스스로 물러나며 아름다운 마무리를 했지⋯

  17. "OO은행인데요, 저금리 대출 해드려요"…보이스피싱 5년간 68% 증가

    5년간 보이스피싱 피해 규모가 5천억원 이상 증가했다. 수법도 날로 교묘해졌다. 문자메시지에서 공문서 위조까지 서슴지 않았다. 22일 서민금융연구원이 발표한⋯

  18. 전북은행, 신임 은행장에 백종일 PPCBank 행장 내정

    전북은행이 신임 은행장에 백종일 캄보디아 프놈펜상업은행(PPCBank) 은행장을 단독 추천했다. 22일 JB금융지주는 자회사 CEO후보 추천위원회를 열고 전북은행장⋯

  19. 조성목 서민금융연구원장 "보이스피싱 당하면 서민층 회복 어려워"

    조성목 서민금융연구원장이 보이스피싱 피해로 인해 서민층의 어려움이 확산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22일 조 원장은 '보이스피싱으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위한 범⋯

  20. 3분기 가계부채 사상 최대…대출 줄고 카드 사용 늘어

    3분기 가계부채가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고금리로 가계대출은 줄었지만, 거리두기 해제 이후 소비 증가로 카드 사용은 늘었다. 22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2년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