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집중호우, 사전대피·통제 통해 인명피해 최소화해야


방기선 국무조정실장,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점검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신속한 사전대피와 통제를 통해 인명피해를 최소화해야 한다.”

방기선 국무조정실장은 10일 행정안전부 중앙재난안전상황실을 방문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여름철 호우 대처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방문은 본격 장마철을 맞아 행안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비상근무 중인 재난안전관리본부 직원들을 격려하는 차원에서 이뤄졌다.

신임 국무조정실정. [사진=뉴시스]
신임 국무조정실정. [사진=뉴시스]

방 실장은 이날 점검회의에서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운영현황, 기상청의 기상 전망,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여름철 호우 대처상황을 각각 보고받고 참석자들과 대처상황을 논의했다.

방 실장은 “오늘 재난대응의 최전선에서 묵묵히 최선을 다해 근무하고 있는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 직원과 기상청 직원 여러분들을 만나게 돼 반갑고 마음이 든든하다”며 “재난관리 총괄부처인 행안부는 관계부처·지자체와 협업해 상습적 산사태, 침수지역 외에도 관리 범위에 포함되지 않는 사각지대가 없는지 다시 한번 꼼꼼히 챙겨봐 줄 것”을 지시했다.

이어 “기상청도 보다 정확한 예보와 선제적 경보를 국민에게 적기에 제공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방 실장은 “위험한 상황이 예견되면 사전대피와 통제를 확실히 해 올 여름에는 인명피해가 최대한 발생하지 않도록 해달라”고 강조한 뒤 “국민 안전에 빈틈이 없게 하겠다는 사명감을 갖고 재난안전업무에 임해달라”고 덧붙였다.

/정종오 기자(ikokid@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집중호우, 사전대피·통제 통해 인명피해 최소화해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