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정종오 기자
ikokid@inews24.com

  1. '카르텔' 'R&D 삭감' '입틀막'→'R&D 복원' '입소통'으로 바뀔까

    22대 총선 결과를 두고 과학기술계도 ‘준엄한 (국민의) 심판’이었음을 강조하고 나섰다. 윤석열정부의 연구현장 파괴에 대한 준엄한 심판이라는 해석이다. 전⋯

  2. "이런 물막이판 어때요?"

    서울시는 지난 11일 서울하수도과학관에서 물막이판 우수제품 발굴과 선정을 위한 ‘물막이판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는 반지하주택 등 침수 취약 건축⋯

  3. '보이지 않는 우주' 궁금하세요?

    국립과천과학관(관장 한형주)은 2024년도 기관 브랜드 기획전 ‘보이지 않는 우주’를 19일 개막해 오는 8월 18일까지 전시한다. 이번 기획전은 인류가 보이지 않⋯

  4. [지금은 기후위기] 빙하 유출 막는 남극 얼음벽, 구멍 생기는 이유는?

    남극은 빙상(대륙빙하)이 바다로 유출되는 것을 막는 거대한 얼음벽 ‘빙붕’이 있다. 이 빙붕에 거대한 구멍이 생기면서 빙하가 빠르게 녹아 바다로 흘러들고 있⋯

  5. 광화문 세종대왕·이순신 장군 동상 '목욕한다'

    광화문광장의 상징 조형물인 세종대왕‧이순신 장군 동상이 겨우내 쌓인 미세먼지와 묵은 때를 벗는 목욕을 하고 한결 개운해진 얼굴로 시민들을 맞이한다. 서⋯

  6. [지금은 우주] 우주에서 의약품 만든다

    우주에서 의약품을 만들겠다며 혁신 기술 개발에 뛰어든 기업이 있다. 관련 위성과 우주정거장 등 지구와 전혀 다른 환경에서 의약품을 만들겠다는 게 이들의 도⋯

  7. 건강한 '100세' 위협하는 파킨슨병, 어떻게 대처?

    퇴행성 뇌 질환은 ‘100세 시대’에 건강한 삶을 유지하는데 가장 큰 걸림돌이다. 파킨슨병도 그 중 하나이다. 파킨슨병은 뇌의 도파민 신경세포가 없어지면서⋯

  8. 망원한강공원→마포한강공원으로 이름 바꾼다

    마포구(구청장 박강수)는 ‘망원한강공원’의 명칭을 ‘마포한강공원’으로 변경하는 것에 대한 시민 의견을 오는 15일부터 다음 달 31일까지 접수한다. 현재 서⋯

  9. 서울시 시내버스 파업할 때 '최소 운행률' 의무화될까

    서울시가 버스 파업에서 나타난 운행 중단을 계기로 서울 시내버스 운영에 대대적 개혁에 들어갔다. 파업 때 중단없는 버스 운행을 위한 필수공익사업 지정, 최소⋯

  10. [지금은 기후위기] 바다온도 상승으로 시력 잃어가는 문어

    바다 온도가 상승하면서 문어가 큰 스트레스를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도가 높아지면서 문어는 시력이 떨어진 것은 물론 새끼를 낳기 전에 죽어 버렸다. 부화한⋯

  11. "도로 차선이 잘 보이네"…올해 고성능 차선 1174㎞ 만든다

    비 오는 날에도 잘 보이는 차선 등 서울시가 기존 도로 차선을 또렷하게 보이는 고성능 차선으로 바꾼다. 올해 대상 차선은 약 1174km에 이른다. 어두운 밤길, 빗⋯

  12. 15만 송이, 15만 송이 튤립·수선화는 피고…

    15만 송이 튤립·수선화가 서울식물원을 꽃길로 만들었다. 히야신스, 무스카리, 알리움 등도 함께 자리 잡았다. 서울식물원에 자리잡은 15만 송이 툴립과 수선화⋯

  13. 북미 개기일식, 4분 26초 동안 '낮의 어둠' 속으로

    2024년 개기일식 다이아 반지의 순간. 지난 8일 미국 아칸소주 말번(Malvern). 현지 시각 8일 오후 1시 53분(우리나라 시각 9일 오전 3시 53분)에 촬영했다. [사진=한국천문연구원 김명진 책임연구⋯

  14. [지금은 기후위기] '운명의 날' 남극 빙하에서 기후변화 '역사' 읽는다

    극지연구소 연구팀이 빙하시추에 나서고 있다. 우리나라 연구팀이 접근에 어려움이 있는 남극에서 기후변화 역사를 간직하고 있⋯

  15. 내일, 10일은 '투표하는 날'

    지난 5일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주민센터에서 한 시민이 사전투표를 하고 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제 22대 국회의원선거를 하루 앞둔 9일 오⋯

  16. 고령 인구↑→그린 인프라 공급↓→기후변화 취약성↑

    고령 인구가 증가한 지역에서는 그린 인프라 공급이 줄어들어 기후변화 취약성이 더 크게 나타났다. 고해상도 위성 이미지 등을 활용한 분석 결과, 커뮤니티 내⋯

  17. 서울형 늘봄학교 38→150개로 늘어난다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38개교로 시작했던 서울형 늘봄학교를 150개교로 확대해 지정했다. 2024학년도 3월에 38개교로 시작했던 서울형 늘봄학교는 이번에⋯

  18. [지금은 우주] 해가 사라졌다 나타난다…북미 개기일식

    현지 시간으로 8일 오후 북미 지역에 개기일식이 일어난다. 약 4분 30초 동안 달 그림자가 지나가는 지역은 낮인데도 암흑을 경험한다. “달이 태양⋯

  19. '싼값'→유해물질 기준치 56배 뒤범벅…중국직구, 소비자 보호는?

    싼값에 구매했더니 유해 물질 범벅인 해외직구 공습으로부터 시민들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서울시가 나섰다. 서울시가 해외직구 어린이용품 등에 대한 안전성⋯

  20. 숯으로 한 번 더 살균…서울시, '아리수'는 깨끗 강조

    서울시가 수돗물인 ‘아리수’에 대해 소형생물 유입을 막고 오존 살균한 뒤에 숯으로 한 번 더 깨끗하게 관리한다고 강조하고 나섰다. 서울시가 물 사용이 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