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5세 미만 영유아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가능


FDA, 생후 6개월~5세 미만 코로나19 백신 승인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미국에서 5세 미만 영유아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승인됐다. 이르면 내주부터 접종이 시작된다.

18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따르면 지난 17일(현지시간) FDA는 성명을 내고 생후 6개월부터 5살 미만 영유아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승인했다.

FDA는 성명을 통해 "영유아용 백신이 입원과 사망 등 코로나19의 가장 심각한 결과로부터 아이들을 보호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 전경. [사진=FDA]

앞서 FDA 외부자문위원회는 지난 15일(현지시간) 만장일치로 영유아용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권고한 바 있다.

아널드 몬토 FDA 청장대행은 "영유아 계층이 다른 연령대에 비해 더 취약한 탓에 백신 접종 승인에 시간이 더 많이 걸렸다"고 밝혔다.

또한, FDA는 화이자 백신의 접종 허용 연령을 생후 6개월부터 5살 미만으로 확대했다. 화이자는 이미 5살 이상 아동과 청소년용 백신에 대한 허가를 받았다.

FDA는 모더나 백신의 경우 허용 연령을 생후 6개월부터 17살까지로 늘렸다.

이에 따라 미국에서 5살 미만 미취학 영유아가 백신을 맞을 수 있는 길이 열렸고, 5∼17세 취학 아동과 청소년을 위한 백신은 화이자·모더나 등 2종으로 늘어났다.

화이자의 5세 미만 백신은 성인 용량의 10분의 1을 사용하며 세 차례 접종이 필요하다. 첫 2회 접종은 3주 간격으로 이뤄지고, 마지막 세 번째 접종은 2회차 접종 이후 최소 두달 뒤에 맞게 된다.

모더나의 영유아 백신은 성인 용량의 4분의 1에 해당하고, 4주 간격으로 2차례 접종한다.

한편, 미국 내 5세 미만 영유아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위해선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결정만이 남게 됐다. 전문가 패널의 권고가 주말 중 나오면 윌렌스키 CDC 국장의 최종 승인을 거쳐 오는 21일부터 미국 내 접종이 이뤄질 전망이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